답변


내용

 사람들은 흔히 하나님을 믿으면 하나님이 복을 주셔서 땅에서 고통을 많이 겪지 않고 잘 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예수께서 성경에서 천명하셨듯이, 하나님은 선인과 악인에게 동일하게 햇볕과 비를 주시는 분입니다. 그리스도인이라고 해서 고난을 받게 된다고 하는 것은 거짓말입니다. 오히려 그리스도인이기 때문에 고난을 많이 받을 수도 있습니다.

 그러면 그리스도인이 된다는 것에는 무슨 유익이 있습니까? 그것은 땅을 살면서 고난을 피할 수는 없기에 고난을 겪지만, 고난의 의미를 알고, 고난을 의연하게 이겨 나갈 있고, 고난에 짓눌려 버리지 않을 있다는 소망이 그리스도인들에게 있다는 것입니다.

 기독교는 아픈 반창고를 붙여 주는 간편하고 얄팍한 종교가 아닙니다. 오히려 고난을 통해 인생을 깊이 이해하고 하나님을 알아 가며 궁극적인 소망을 갖는 종교입니다.

관련

설교

<2007.05.27> 고통 -김형국 목사- 

관련

서적

[고통의 문제](C.S. 루이스 저, 홍성사 역간)
[특종!믿음사건](리스토로벨 저, 두란노 역간) p31-65
[ GOD & Humam Suffering ] ( DOUGLAS JOHN HALL, Augsburg ) p.31-48
[생명으로 인도하는 다리](알리스터 맥그래스, 서로사랑 역간) p 199-211
[기독교 교양](J.I. 패커, 유진 피터슨 외, 규장 역간) p 170-177


Posted by 하나복DNA네트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