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변


 내용

 모든 종교가 가치가 있고 의미가 있다고 얘기하면, 사람들은 곧바로그럼 기독교 외에도 구원이 있다는 말입니까?” 혹은 기독교인은 기독교에만 구원이 있다고 배타적으로 고집스럽게 이야기합니까?”라는 질문을 합니다. 사실 각각의 종교가 서로 존중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입니다.

 그러나 모든 종교를 살펴보면, 관용을 이야기하는 것처럼 보이는 종교도 사실은 내면을 보면 모든 길이 구원에 이른다고 이야기하지 않습니다. 구원에 이르는 길에 대해 종교가 다른 주장을 하고 있는 것을 보게 됩니다. 만약 다른 주장이 없다면, 각각의 종교 자체가 의미가 없어지겠지요. 불교는 불교대로, 힌두교는 힌두교대로, 회교는 회교대로, 기독교는 기독교대로구원의 길은 이런 것이다라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모든 종교에 구원이 있다고 이야기하기보다는 이런 주장들에 귀를 기울여 보고, 중에서 어떤 것이 나의 진실한 질문에 가장 정당한 답변을 주는지 생각해봐야 합니다. 그리고 실제로 내가 길을 갈 때 그런 구원을 얻을 있는지에 대해서도 질문해 봐야 합니다. 관용이라는 것은 생각만큼 단순하지 않습니다.

 아마도 불교가 관용을 가장 많이 이야기한다고 생각할 것입니다. 그런데 불교의 태생을 살펴보면, 불교는 힌두교의 한계를 보고 힌두교로부터 나와서 만들어진 종교라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불교의 근본적인 가르침과 힌두교의 가르침은 공존하기 어려울 수밖에 없겠지요. 모든 종교는 각각의 특성이 있고, 동의할 없는 근본적인 다른 생각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것을 존중하는 것이 중요한 것입니다.

 모든 종교에 구원이 있다고 쉽게 말해 버리기보다는, 스스로 진실하게 어떤 종교가 자신의 삶의 의미에 답을 주는지 찾아보는 것이 정직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관련설교 해당 설교가 없습니다. 관련 설교가 진행되면 게시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서적 [특종!믿음사건](리스토로벨 저, 두란노 역간) p163-187
[생명으로 인도하는 다리](알리스터 맥그래스, 서로사랑 역간) p 211-266


Posted by 하나복DNA네트워크